달궈지는 총선정국…홍성·예산 예비후보 ‘속속’
2020/01/06 07:09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로 기사전송 C로그로 기사전송
2일 현재 5명 등록
제21대 국회의원선거 예비후보로 등록한 인사들이 선거행보에 돌입하면서 본격적인 총선정국의 막이 올랐다.

중앙선관위 예비후보자등록 현황에 따르면 지난해 12월 17일부터 접수한 홍성·예산 21대 총선 예비후보 등록자는 2일 현재 5명으로 집계됐다.

더불어민주당에선 김학민 순천향대 교수와 최선경 도당 여성위원장이, 자유선진당에선 김용필 도당 대변인이 이름을 올리고 유권자들과 접촉면을 넓혀가고 있다. 민중당에선 김영호 도당 위원장이, 국가혁명배당금당에서 정상호씨가 등록했다.

여기에 현역인 홍문표 의원의 재출마가 예견되고, 현역 물갈이를 주장하며 이상권 변호사가 도전장을 내민 점 등을 감안할 때 예비후보자 등록은 계속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예비후보 등록은 최종후보자 등록기간 하루 전인 3월 25일까지 신청할 수 있다.

예비후보자는 선거사무소를 설치하고 건물 등에 간판·현판·현수막을 걸 수 있으며 사무장·회계 책임자 등 3명의 선거사무원을 둘 수 있다. 선거 운동용 명함을 나눠줄 수 있으며, 어깨띠 등을 착용할 수 있다.

또 본인이 전화로 직접 통화하는 방식의 지지 호소와 선관위가 공고한 수령의 범에 내에서 한 종류의 예비후보자 홍보물 발송이 가능하다. 후원회 설립은 물론 1억 5000만원까지 후원금도 모금할 수 있다.

선관위 관계자는 “예비후보자들은 법이 정한 범위 내에서 선거운동을 할 수 있다”며 “선거기간 중 불법행위가 발생하지 않도록 감시하는 등 공명하고 깨끗한 선거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 내포신문 ppp7500@hanmail.net ]
내포신문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kik1841@hanmail.net
젊은감각 새로운신문 - 내포신문(kik1841.netfuhosting.com) - copyright ⓒ 내포신문.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 많이본기사
  • 화제의 뉴스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충남 예산군 예산읍 예산로 51 2호 | 대표전화 : 041)335-3114 | 팩스 : 041)335-9114
    회사명 : (주)내포신문 | 발행인 : 김인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인규
    내포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