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청, 미취학 아동 11명 수사의뢰 [내포신문]
2019/01/18 20:19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로 기사전송 C로그로 기사전송
충남교육청은 올해 취학대상 아동에 대해 예비소집을 벌인 결과, 최종 11명의 아동이 소재 미확인으로 나타났다.

도교육청은 지난달 20일 취학통지서를 통지한 이후 지난 7일까지 학교별로 예비소집을 실시했으나 의무 취학 대상자 2만 1558명 중 716명의 아동이 미응소했다.

이에 따라 교육청은 미 응소 아동 716명에 대해 즉각 행정력을 동원해 1단계로 유선연락과 출입국사실조회, 2단계로 읍면동사무소 협조 하에 가정방문을 실시했다.

그 결과 최종적으로 입학연기 46명, 면제 203명, 유예 87명, 기타사유 369명으로 소재가 확인됐으며, 소재가 확인되지 않는 11명(천안 8명, 아산 3명)에 대해서는 3단계 조치로 경찰에 수사를 의뢰했다.

 한편 지난해 충남지역 예비소집 미 응소자 902명 가운데 소재 미확인 아동은 12명으로, 이들은 경찰조사결과 소재가 모두 확인됐다.
[ 내포신문 ppp7500@hanmail.net ]
내포신문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kik1841@hanmail.net
젊은감각 새로운신문 - 내포신문(kik1841.netfuhosting.com) - copyright ⓒ 내포신문.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 많이본기사
  • 화제의 뉴스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충남 예산군 예산읍 예산로 51 2호 | 대표전화 : 041)335-3114 | 팩스 : 041)335-9114
    회사명 : (주)내포신문 | 발행인 : 김인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인규
    내포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